어쌔신 크리드 시리즈가 훌륭한 환경음을 자랑하는데요. 한 시간 정도 틀어두고 작업하기에 안성맞춤입니다.


기분이 가라앉은 날에는 신디케이트의 런던 거리 소음을 들으면서 빅토리아 시절의 음침함에 젖어들 수 있고, 최신작 오리진에서는 사막과 피라미드 폐허의 소근거리는 속삭임을 들을 수 있습니다.


이번에 소개하는 건 항해물인 블랙 플래그의 소리예요.


카리브를 항해하는 선장실 환경음이 독특하고 멋집니다. 배 밑에서 울리는 낮은 물소리. 배목수가 배를 손보는 소리, 원숭이나 새소리, 물건 만지는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1. 섬녀 2018.06.10 09:28 신고

    이따 방에 누워서 소금바람에 지친 뱃놈인 척 들어야겠네여
    좋네유

    • BlogIcon 실로엣 2018.06.12 05:26 신고

      섬니어 님이 그린, 조각배를 타고 망망대해로 나가는 아이와 동물 그림을 기대할 수도 있겠군요 ⛵

  2. 섬녀 2018.06.14 23:45 신고

    조만간 그림으로 찾아뵐게요!

+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