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에서 쉽게 음악을 듣는데는 유튜브를 쓰죠.


유튜브 말고도 쓸만한 스트리밍 사이트


Deezer와 Radio garden을 소개합니다.



DEEZER


디저는 프랑스에서 서비스하는 음악 스트리밍입니다. 5천만 곡이 넘는 외국 음악을 듣기 좋은데 월드뮤직과 팝이나 음질과 음량에 민감해서 유튜브로 듣기엔 조금 불편한 클래식 음악, 최신 인디 음악을 듣는 데 유용합니다.


무료로도 별 불편함 없이 들을 수 있고,

월 결제를 하면 광고 없이 유료 전용 고음질을 들을 수 있습니다.


앱이나 PC전용 프로그램을 설치하거나 그냥 웹페이지에서 바로 들어볼 수 있는데요.


https://www.deezer.com/ko/


위 주소입니다.

저는 PC전용 프로그램을 사용해요.



PC전용 프로그램은 이렇습니다. 그리 메모리를 차지하지 않고 깔끔해요.

키퍼 서덜랜드가 열연한 드라마 24시 OST를 듣는 모습입니다.




Deezer도 자기만의 플레이리스트를 관리할 수 있고 곡 추천을 해줍니다.

곡명, 아티스트 이름, 앨범이 잘 연동되어 있어서 추천을 듣다가 마음에 드는 곡이 있으면 이리저리 눌러보며 음악 세계를 쉽게 넓혀나갈 수 있습니다.



Radio Garden


두 번째는 라디오입니다.

인터넷에서 라디오를 듣는 사이트는 많은데 라디오 가든은 독특한 재미가 있습니다.


http://radio.garden/live/


들어가서 ▶를 누르면,



지구가 빙글빙글 돌며 전세계 방송을 스캔합니다.

어디서 방송하는지 시각적으로 찾아 듣는 재미가 쏠쏠해요.

가까운 일본 방송도 지역별로 들을 수 있고, 유럽과 미국 방송국이 어마어마하게 많죠.



하트를 누르면 방송을 즐겨찾기 해둘 수 있습니다.


저는 미국 플로리다 반도 남쪽 끝에서 낭만적인 팝과 쿠바계 라틴 음악을 틀어주는 Radio Restauracion Miami 가 좋아 즐겨찾기로 듣고 있어요.

+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