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이야기다운 이야기

2018.12.03 05:13


십 년간 애타게 찾고 있던 것.


이야기다운 이야기란 뭘까.


바르고 예쁜 문장은 무엇이며


어떻게 써야 솔직하게 진심을 담을 수 있을까.


윤곽은 대충 알지만.


자세히는 모르겠다.


모르면 함부로 이렇다저렇다 재지 말고. 자신을 달래가며 부단히 노력하는 것 말고는 뾰족한 수가 없겠지. 암.

'사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야기다운 이야기  (0) 2018.12.03
스크리브너, 올 게 오는군요  (1) 2018.11.19
귀여운 수달 스티커-텔레그램  (0) 2018.10.21
옥수수 잘 먹는 수달  (0) 2018.10.12
티스토리 초대장이 사라진다  (2) 2018.10.11
수달 방긋  (0) 2018.09.20


조용한 환경에서 추천합니다

지난 달 슬그머니 올라온 소식




스크리브너가 iOS에서 1, 2, 3으로 거듭나며 최고의 긴 글쓰기 앱으로 칭송 받는 동안


윈도판은 여전히 스크리브너 1의 최종판인 1.9.7 에 쭈욱 머물러 있었습니다.


윈도 10에서 켜기엔 XP~WIN 7 시절에나 볼 만한 구닥다리 모습이 여간 아쉽지 않았어요.


2018년에는 틀림없이 윈도판도 스크리브너 3이 나온다! 공지를 본 게 분명... 봄이었는데.


베타 테스터들의 불평과 영 안좋은 이야기만 나와서 완전히 잊고 살았더니. 지난 달 아무런 뉴스레터도 없이 슬쩍 임시 패치가 올라왔습니다.


이름하여 1.9.9 패치. 스크리브너 3으로 올라가기 위한 중간 업그레이드라고 합니다. 지금까지 쓰던 문서를 3에 대응하기 위해 안전 저장(Safe document saving)이란 옵션을 사용해서 저장하라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정식 업데이트는 아닙니다.


버그와 오류가 꽤 있을 테니 저는 좀 더 소식을 기다리는 쪽을 추천합니다.


1.9.9 받아보기

https://www.literatureandlatte.com/scrivener/release-notes?os=Windows



덧. 저는 스크리브너 한글 템플릿을 배포하려고 마음먹고 있었어요. 그런데 쓰면 쓸수록 제가 너무 미숙하다고 느껴 부끄러움에 배포를 무기한 보류했는데 이런 반가운 소식이 들리네요. 3으로 업그레이드 되면, 심기일전해 갈아 엎고 스크리브너 3으로 소설 쓰기 탬플릿을 도전해야겠어요.


'사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야기다운 이야기  (0) 2018.12.03
스크리브너, 올 게 오는군요  (1) 2018.11.19
귀여운 수달 스티커-텔레그램  (0) 2018.10.21
옥수수 잘 먹는 수달  (0) 2018.10.12
티스토리 초대장이 사라진다  (2) 2018.10.11
수달 방긋  (0) 2018.09.20
  1. 글쟁이 2019.01.06 07:42 신고

    제발 Mac버전과 똑같아지길 바라고 있어요.
    스크리브너 때문에 맥북을 구매했는데
    글 쓰다가 자료 보려고 맥북 키려면 책상이 좁습니다 ㅜㅜ
    빨리 PC 한 대로만 작업하고 싶네요.
    맥북의 그 부드러움과 호환성, 자료 타이핑의 수월함은 PC로는 도저히 흉내도 못 내겠어요.
    빨리 따라와주길 바랍니다.
    이참에 맥북 정리해버리게.



2004년, 그러니까 14년 전 이 노래를 들으며 연말을 정리했었다.



私の 心に 隙間が 開いた 
제 마음속에 빈공간이 생겼어요

眠れぬ 夜 溜息ばかり 
잠오지 않는 밤에 한숨만 나오고

氣づかぬ うちに 朝になってた 
저도 모르는 사이에 아침이 되었어요 

あなたの 聲が 聞きたくて 
당신의 목소리가 듣고 싶어서 

溫もり 觸れたくて 
그 온기를 느끼고 싶어서 

あなたへの思い こみ上げてくる 
당신을 향한 마음이 복받쳐 올라오고 

淚 溢れる 
눈물이 흘러내린답니다 

* ら 愛 
* 안녕 사랑하는 사람이여

まだ 忘れられない あなたの事 
아직도 잊을 수가 없는 당신에 대한 것들 

さよならの一言で 
안녕이라는 단 한 마디로 

終わってしまうなんて 悲しいよ 
끝나버리다니 너무 애처롭습니다 

───────────────

不安な時には貴方がいて 
불안한 때에는 당신이 있어서 

優しく手を握ってくれた 
상냥하게 손을 잡아 주었어요 

私を 全部 包んでくれた 
나를 전부 감싸 주었지요 

出會った 頃に 戾れたなら 
처음 만났을 때로 되돌아갈 수 있다면 

何度も何度も思い 
몇 번이고 몇 번이고 생각합니다 

樂しかった日日が今で切ない 
즐거웠던 날들이 지금까지 안타깝게 

飛んで見あろ
날아가는것을 보고있어 

* ら 愛 
* '안녕' 사랑하는 사람이여

まだ 終わらせたくないこの戀を
아직 끝내고 싶지 않은 이 사랑 

さよなら'の 一言が 
'안녕'이라는 한마디가 

この世に 無くなってしまえばいいのに 
이 세상에서 없어져 버린다면 좋을 텐데 

ら 愛 
'안녕' 사랑하는 사람이여

まだ忘れられない あなたの事
아직도 잊을 수가 없는 당신에 대한 것들 

'さよなら'の一言で
'안녕'이라는 단 한 마디로

終わってしまうなんて 悲しいよ 
끝나버리다니 너무 애처롭습니다

햇살 비치는 가을 공원이 떠오르는 배경 음악

어쿠스틱 기타 소리 위주



제가 텔레그램에서 자주 쓰는 귀여운 수달 스티커 둘을 소개할게요.


Takechiyo 수달 스티커


눈에 하트 띄운 수달과 잘자요 수달이 귀여워서 쓰고 있어요

https://t.me/addstickers/Takechiyo01



Kotsumetti 작은발톱수달 시리즈


01~06까지 있는데, 작가님 그림체가 03부터 좋아져서 04~05~06을 애용하고 있어요

https://t.me/addstickers/Kotsumetti04

https://t.me/addstickers/Kotsumetti05

https://t.me/addstickers/Kotsumetti06

'사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야기다운 이야기  (0) 2018.12.03
스크리브너, 올 게 오는군요  (1) 2018.11.19
귀여운 수달 스티커-텔레그램  (0) 2018.10.21
옥수수 잘 먹는 수달  (0) 2018.10.12
티스토리 초대장이 사라진다  (2) 2018.10.11
수달 방긋  (0) 2018.09.20

SF/사이버펑크를 상상하면서 틀어놓기 좋은 배경음악 겸 ASMR


3시간


인트로가 인상적이고 후둑후둑 번지는 빗소리와 멀리서 울리는 천둥 소리가 좋네요


인터넷에서 쉽게 음악을 듣는데는 유튜브를 쓰죠.


유튜브 말고도 쓸만한 스트리밍 사이트


Deezer와 Radio garden을 소개합니다.



DEEZER


디저는 프랑스에서 서비스하는 음악 스트리밍입니다. 5천만 곡이 넘는 외국 음악을 듣기 좋은데 월드뮤직과 팝이나 음질과 음량에 민감해서 유튜브로 듣기엔 조금 불편한 클래식 음악, 최신 인디 음악을 듣는 데 유용합니다.


무료로도 별 불편함 없이 들을 수 있고,

월 결제를 하면 광고 없이 유료 전용 고음질을 들을 수 있습니다.


앱이나 PC전용 프로그램을 설치하거나 그냥 웹페이지에서 바로 들어볼 수 있는데요.


https://www.deezer.com/ko/


위 주소입니다.

저는 PC전용 프로그램을 사용해요.



PC전용 프로그램은 이렇습니다. 그리 메모리를 차지하지 않고 깔끔해요.

키퍼 서덜랜드가 열연한 드라마 24시 OST를 듣는 모습입니다.




Deezer도 자기만의 플레이리스트를 관리할 수 있고 곡 추천을 해줍니다.

곡명, 아티스트 이름, 앨범이 잘 연동되어 있어서 추천을 듣다가 마음에 드는 곡이 있으면 이리저리 눌러보며 음악 세계를 쉽게 넓혀나갈 수 있습니다.



Radio Garden


두 번째는 라디오입니다.

인터넷에서 라디오를 듣는 사이트는 많은데 라디오 가든은 독특한 재미가 있습니다.


http://radio.garden/live/


들어가서 ▶를 누르면,



지구가 빙글빙글 돌며 전세계 방송을 스캔합니다.

어디서 방송하는지 시각적으로 찾아 듣는 재미가 쏠쏠해요.

가까운 일본 방송도 지역별로 들을 수 있고, 유럽과 미국 방송국이 어마어마하게 많죠.



하트를 누르면 방송을 즐겨찾기 해둘 수 있습니다.


저는 미국 플로리다 반도 남쪽 끝에서 낭만적인 팝과 쿠바계 라틴 음악을 틀어주는 Radio Restauracion Miami 가 좋아 즐겨찾기로 듣고 있어요.

옥수수 잘 먹는 수달

2018.10.12 16:15

옥수수 먹는 빙고!

수달은 지방을 단맛으로 느끼는데 옥수수가 제법 맛나나 봐요.

빙고는 한 살 되가는 남자 아이로 울음 소리가 특이하고 쾌활해요.



수달을 기르는 나라 이야기


일본, 영국, 인도양 지역, 미국 일부 주에서는 수달을 기를 수 있는데요.

수달 중 제일 자그마한 종인 작은발톱수달이 인기가 있어 밀렵이 말썽인데, 야생에서 새끼를 훔치는 건 저도 절대 반대입니다.

예전부터 작은발톱수달을 길러 온 방글라데시나 동남아에서 야생수달을 보호하면서 정식 브리딩을 만들었으면 하는 바람이 있어요.

프레리독이나 족제비처럼 기를 수 있게 되면 좋겠지요.


'사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크리브너, 올 게 오는군요  (1) 2018.11.19
귀여운 수달 스티커-텔레그램  (0) 2018.10.21
옥수수 잘 먹는 수달  (0) 2018.10.12
티스토리 초대장이 사라진다  (2) 2018.10.11
수달 방긋  (0) 2018.09.20
티스토리 개설 후. 이어진 고민  (0) 2018.09.13


누구나 티스토리를 할 수 있게 가입 제한을 푸는 대신에 용량 제한이 없는 장점을 지키려는지 글 올리기에 제약이 생긴다.


초대장으로 가입한 기존 유저는 블로그 당 하루에 글 30개까지, 초대장 폐지 이후 가입하는 유저는 하루 15개까지 글을 올릴 수 있다고 한다.


복붙글 광고글을 마구 올리는 사람 아니면 그정도면 넉넉하지 않을까. 괜찮은 변화네.


스킨도 새로 추가하고 css와 html을 잘 몰라도 손댈 수 있도록 바꿔나간다는데 기대된다.



 티스토리 공지 보러가기

'사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여운 수달 스티커-텔레그램  (0) 2018.10.21
옥수수 잘 먹는 수달  (0) 2018.10.12
티스토리 초대장이 사라진다  (2) 2018.10.11
수달 방긋  (0) 2018.09.20
티스토리 개설 후. 이어진 고민  (0) 2018.09.13
상자에 손 넣는 수달  (2) 2018.06.20
  1. BlogIcon 호원이 2018.10.12 15:06 신고

    그러게요.ㅎㅎㅎ이렇게 계속 열일해주었으면 하네요.
    요즘 네이버때문에 방문자수도 줄어들었는데ㅜㅜ

    • BlogIcon 실로엣 2018.10.16 04:47 신고

      말씀하신 전통의 네이버도 있고 브런치, 스팀잇, 인스타그램 등등... 참 많죠. 티스토리도 분발하면 좋겠어요!

+ 최근 글